© Gettyimages

취향에 따라 벨기에 여행 테마를 정하세요!

요리법 및 음식

맥주

많은 주류 애호가들은 벨기에를 맥주의 본국으로 여깁니다. 이는 특히 벨기에의 양조 역사와 전통이 수세기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면서도 여전히 현대 양조업자들에게 영향력과 영감을 주고 있기 때문입니다. 수세기 동안 벨기에의 양조업자들은 가장 맛있는 맥주를 만들기 위해 보리, 맥아, 홉 및 물로 다양한 시도를 했습니다. 이러한 노력은 양과 질 모두에서 성과를 거두어 700개가 넘는 다양한 맛을 내는 1,500개 이상의 특색있는 맥주가 탄생했습니다. 라거와 트라피스트, 플랜더스 레드 에일에서 거품이 끊임없이 피어오르는 괴즈까지 선택지는 무궁무진합니다. 벨기에의 맥주 문화는 2016년 유네스코 인류 무형 문화 유산 목록에도 등재되면서 그 가치를 인정받았습니다.

Orval beer

© Daniel Elke

초콜릿

벨기에의 또 다른 별미는 맛있는 초콜릿프랄린입니다. 초콜릿은 일반 슈퍼마켓에서도 구매할 수 있지만 세계 최고의 초콜릿을 맛보기 위해서는 정통 쇼콜라티에를 방문하는 것이 좋습니다. 진정한 장인 정신을 두 눈으로 확인하고 초콜릿 만들기 워크샵에 참여하세요!

Chocolat

© Neuhaus

와플

추천하는 또 하나의 벨기에 간식은 와플입니다. 벨기에의 수도인 브뤼셀은 브뤼셀 와플로 유명합니다. 현기증이 날 정도로 많은 토핑을 얹어 먹어보세요.

하지만 또 다른 벨기에 도시인 리에주에서는 보다 특별한 와플을 맛볼 수 있는 것으로 유명합니다. 밀도가 약간 더 높은 반죽을 구우면 캐러멜화된 펄 슈가 덕분에 더욱 깊은 풍미를 느낄 수 있습니다. 어떤 토핑도 필요 없습니다. 한 입만 먹어도 그 황홀한 맛에 반해 사랑에 빠지게 될 것입니다.

Waffle

© WBT Philippe Lermusiaux

감자튀김

프렌치프라이가 아니라 “벨지언프라이“가 옳은 표현이라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맛있는 간식은 벨기에 나뮈르에서 만들어졌으며 그 이후로 벨기에의 대표 요리로 자리잡았습니다. 레스토랑에서 사이드 디쉬로 감자튀김을 주문하거나 벨기에의 ‘프리트코트(fritkot, 감자튀김 가게)‘에 가서 감자튀김을 맛본다면 다시는 프렌치프라이라는 표현을 쓰지 않게 될 것이라고 장담합니다.

Frietjes

© Gettyimages

미슐랭 레스토랑

하지만 벨기에에서 맛볼 음식이 맥주와 간식밖에 없는 것은 아닙니다. 멋진 저녁 식사를 원하신다면 127개의 미슐랭 스타 레스토랑에서 최고급 다이닝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중에서도 예산에 맞는 훌륭한 메뉴를 찾을 수 있습니다. 벨기에는 어떤 테이블에서나 장인 정신이 깃든 요리로 기쁨을 선사합니다. 안트워프의 더 제인(The Jane) 또는 브뤼셀의 꼼므 쉐 수아(Comme chez Soi)를 방문하거나 나뮈르에서 15분 거리에 위치한 레흐 뒤 땅(L’Air du Temps) 또는 그 외에 다양한 일류 레스토랑 중 한 곳에서 맛있는 저녁 식사를 즐겨보세요. 분명히 쉐프가 맛있는 요리로 감동을 안겨줄 것입니다.

Chef

© Rene Asmussen

카페

벨기에 맥주를 맛보고 싶을 때 평범한 벨기에 카페를 찾는 것보다 더 좋은 대안이 있을까요? 벨기에 맥주의 종류만큼이나 다양한 맛을 음미할 수 있습니다. 퇴근 후에 가볍게 한 잔 하든, 친구들과 만나든, 카페는 다양한 이유로 우리의 걸음을 멈추게 만듭니다. 햇살이 살짝 비치는 순간부터 카페 앞의 수많은 테라스 중 한 곳에서 벨기에 사람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 visitbrussels